평양공동선언 1주년 기념식 열린다

김정현 기자 / 기사작성 : 2019-09-18 17:55:59
  • -
  • +
  • 인쇄
19일 삼청동 남북회담본부서
18일에는 생중계 토크콘서트도
▲ 지난해 9월 19일 평양공동선언. <사진:통일부>

통일부는 19일 오전 10시 ‘9·19 평양공동선언’의 의미와 성과를 되새기는 1주년 기념식을 삼청동 남북회담본부에서 개최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평양공동선언 이행 관련 정부관계자 및 남북관계 관련 주요 정책고객 등 100여 명이 참석한다. 김연철 통일부장관의 기념사와 내빈 축사, 기념 음악회 및 전시관람 등의 순서로 진행될 예정이다.

통일부는 이번 행사가 한반도의 평화와 화합, 번영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와 염원을 모으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 평양공동선언의 조속한 이행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18일 오후 7시부터 명동 르와지르 호텔 온즈드롬에서 시민 대상 토크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토크콘서트는 통일부 장관이 남북관계 현황 및 대북정책을 시민들에게 직접 설명하고 소통하기 위해 시민단체 ‘피스모모’와 공동 기획한 것이다.

토크콘서트에는 온라인을 통해 사전 신청한 시민 1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토크콘서트는 인터넷을 통해서도 통일부 장관에게 질문하고 장관이 현장에서 답변할 수 있도록 온라인 생중계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한국온라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