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옥타, 모국방문교육 ‘도전프로그램’ 진행

민경수 기자 / 기사작성 : 2019-11-04 16:48:02
  • -
  • +
  • 인쇄
재외동포 차세대들, 국내 중소기업 해외시장 진출 지원에 큰 역할
▲ 원인터네셔널(손승원 대표, 글로벌 차세대 창업무역스쿨 모국방문교육 참가자)은 터치스톤(조영근 대표)과 20만불 MOU계약을 체결했다.

2019년 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 모국방문교육의 핵심 프로그램인 ‘도전프로그램’이 10월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3일간 진행됐다.

이번 도전프로그램은 교육 참가자들에게 실전 경험을 부여하고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이번 도전프로그램은 국내 최대 전시회인 G-FAIR KOREA와 연계하여 진행되었으며, G-FAIR에 참가한 국내기업 중 도전프로그램 참가기업을 모집, 해당 기업에 재외동포 차세대 5명을 매칭하여 홍보, 마케팅, 바이어 상담 등을 지원하도록 했다.

기업과 사전 매칭이 된 참가자는 기업 부스에 참가하여 기업과 동일한 입장에서 역할을 수행하였고, 사전 매칭이 되지 않은 참가자들은 참가한 기업 중 해외바이어 대응이 어려운 기업들을 대상으로 본인들의 외국어 능력과 사업 경험 등을 어필하여 해당 부스의 바이어 대응을 지원하며 샘플을 판매하기도 했다. 일부는 전시회 해외 바이어로서 수출 아이템 발굴을 진행했다. 

 

[저작권자ⓒ 한국온라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