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원악기상가 d/p, ‘Defense’ 전시회 개최

이문수 기자 / 기사작성 : 2020-04-08 16:09:17
  • -
  • +
  • 인쇄
여성 예술가들의 시각에서 표현한 미술공간의 장벽
▲ ’Defense’ 전시회 포스터.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나고 있는 낙원악기상가 4층 전시공간 d/p에서 8일부터 ‘Defense’ 전시회가 열린다.

이번 전시는 낙원악기상가 신진 기획자 발굴 프로젝트에서 선발된 유지원 큐레이터의 기획전시로, 2020년 d/p의 첫 번째 전시다. 유지원 큐레이터는 동시대 여성 작가들이 변화된 시각 환경에 반응하고 미술 활동을 재편하는 방식에 주목해왔다.

‘Defense’ 전시는 미술공간의 물리적 벽이나 상징적 장벽에 대한 기획전으로 여성작가 장다해, 박보마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주어진 공간을 적극적으로 활용한 페인팅과 특정 시점에서만 온전하게 보이는 석고 오브제로 정물을 구현한다. 장다해 작가는 ‘적극적 사용자’ 역할을 맡아 선과 면을 활용한 작품으로 전시 공간의 벽과 천장, 바닥의 균형을 재조정한다. 박보마 작가는 ‘가짜 대리석 테이블’, ‘가짜 돈’, ‘가짜 기둥’ 등 조형적 가치가 의심스러운 사물을 제시해 장다해 작가의 페인팅과 함께 기묘한 정물화 같은 장면을 연출한다. 두 작가에게 이번 전시에 대한 영감을 준 디지털 드로잉을 만나볼 수 있는 온라인 전시도 진행한다.

‘Defense’ 전시는 5월 2일까지 오후 1시부터 7시에 진행되며 입장료는 무료다. 전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낙원악기상가 전시공간 d/p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리들의 낙원상가는 젊은 예술가들을 응원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안전하게 문화예술을 향유하고자 하는 고객들을 위해 고심 끝에 전시회를 진행하기로 했다며 다만 8일로 예정했던 오프닝 행사는 취소하고 안전한 개별 관람을 위해 방역 및 방명록 작성을 통해 방문자 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한국온라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